새 폴더

곱슬 봉관조

Crax, 곱슬곱슬곱슬곱슬

장마철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실외에서 담수어를 산책시키기에 딱 좋은 계절입니다. 저희 집엔 동거 물고기는 없지만, 머리가 반곱슬이신 동거인이라면 한 분 계신데요. 날이 습해질수록 머리가 점점 곱슬거리시기 때문에, 저희 집에는 그분의 머리가 얼마나 곱슬거리시는지로 그날의 습도를 가늠하는 풍습이 있습니다. 그런 뜻에서 오늘은 머리가 아주 곱슬거리는 새들에 관해 소개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곱슬곱슬한 큰봉관조(great curassow) 수컷입니다. / © Paul Cools (CC BY-NC)

오늘의 새들을 본격적으로 소개하기에 앞서, 호칭를 조금 정리하고 가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소개할 새들은 봉관조라고 불리는 경우가 많은데요. 보통 봉관조라 하면 봉관조과의 봉관조아과에 속하는 모든 새를 통칭합니다. 봉관조아과 안에는 네 개의 속이 있으며, 오늘은 그중에서도 Crax속의 새 일곱 종만을 소개하려 하는데요. 이 속의 새들만을 칭하는 한국어 표현이 따로 없는 것 같아서, 일단 오늘의 포스트 안에서는 이 새들을 '곱슬 봉관조'라 표현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주 곱슬곱슬한 볏봉관조(또는 볼망태봉관조, wattled curassow) 암컷입니다. / Via Tsuji on Flickr

곱슬 봉관조란 표현에서 예상하셨겠지만, 오늘 소개할 새들의 가장 주요한 특성은 곱슬곱슬한 머리깃입니다. 봉관조(鳳冠鳥)는 봉황관을 쓰고 있는 새라고도, 봉황의 머리깃을 가지고 있는 새라고도 해석할 수 있겠는데요. 사실 저도 봉황을 실제로 본 적은 없기 때문에, 봉황도 이렇게 멋진 곱슬머리를 가지고 있냐는 질문에 대한 답을 드릴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잠시 여담을 하자면 2009년 방영된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등장인물인 구준표는 검은 곱슬머리가 특징적인 캐릭터였는데요. 그래서 드라마 방영 후 한동안 이 곱슬 봉관조들은 구준표 닮은 새로 소소하게 화제가 되곤 했습니다. 지금도 이 새 사진을 보고 해당 드라마를 떠올리신 분이 분명 있을 거라 믿고 있습니다.


한 쌍의 곱슬곱슬 곱슬곱슬한 민얼굴봉관조(bare-faced curassow)입니다. / Bernard DUPONT on Flickr

곱슬곱슬한 머리깃 같은 장식깃은 수컷에게서만 찾아볼 수 있는 경우가 많지만, 곱슬 봉관조는 암수 모두 곱슬거리는 머리깃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곱슬 봉관조의 암수를 어떻게 구분해야 할까요. 곱슬 봉관조 수컷들은 전신의 깃털이 윤기 나는 검은색이며, 엉덩이 쪽의 깃털만 새하얀 색을 띱니다. 반면 암컷들은 검은 깃털에 흰색 줄무늬가 있거나, 등이나 엉덩이 깃털이 갈색을 띠기 때문에 쉽게 구분이 가능하죠. 수컷에 비해 암컷이 더 많은 색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얼핏 보기엔 암컷이 더 화려한 것이 아닌가 생각할 수 있는데요. 암컷의 깃털 무늬는 장식보다는 보호색 역할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수컷이 전부 검고 흰 깃털을 갖고 있는 것을 보면, 곱슬 봉관조들 사이에선 깔끔한 모노톤의 패션이 제일 섹시하게 여겨지나 봅니다. 


곱슬곱슬한 검은봉관조 암컷입니다. 머리깃을 잘 살펴보도록 합시다. / © GERMAN LEONEL SARMIENTO CRUZ (CC BY-NC-SA)

하지만 어디에나 예외는 있는 법으로, 노란혹봉관조(yellow-knobbed curassow)와 검은봉관조(black curassow)는 암수 모두 검은 몸과 흰 엉덩이를 가지고 있어서 구분이 쉽진 않습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구분이 불가능한 것은 아닌데요. 노란혹봉관조 수컷의 부리를 살펴보면 이름에 걸맞게 샛노란 볏이 자라 있습니다. 반면 암컷에게는 이 볏이 없기 때문에 얼굴을 살펴보면 쉽게 구분이 가능하죠. 반면 검은봉관조의 경우 암수 모두 부리 쪽의 피부가 노란색 또는 주황색을 띠기 때문에, 얼굴을 보고도 구분할 수가 없습니다. 대신 검은봉관조 수컷은 새까만 머리깃을 가지고 있는데, 암컷은 검은 머리깃에 흰 줄무늬가 미세하게 섞여 있으니 곱슬머리를 눈여겨보시면 되겠습니다.


이 큰봉관조 암컷은 곱슬머리도 곱슬머리지만 펑크 록에 일가견이 있을 것 같습니다. / © isabelvr (CC BY-NC)

오늘은 곱슬곱슬한 머리깃을 가진 봉관조들에 관해 알아보았습니다. 이번 포스트의 글머리에서 자신의 에피소드를 공유하는 것을 허락해 주신 반곱슬 동거인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열대 지역에 서식하는 곱슬 봉관조들도 우기에는 머리깃이 평소보다 더 곱슬거릴지 궁금해하며, 오늘의 포스트는 여기서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새 글을 씁니다

새을 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

태그
날개와 부리
날개와 부리
구독자 1,433

0개의 댓글

SNS 계정으로 간편하게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새로운 알림이 없습니다.